선거홍보물_18대 정부위원장 후보 허성권 손성호.pdf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고]

 

18대 정·부 위원장 선거 후보자 등록 공고

 

 

 

KBS노동조합은 제 18대 정·부 위원장 선거 후보자 등록을 마감하고 입후보자 및 일정을 다음과 같이 공고합니다.

 

1. 입후보자

 

  정 위원장 후보 : 허성권 (울산방송)

  부 위원장 후보 : 손성호 (전력운영부)

 

2. 선거운동기간

 

  2020. 11. 9.(월) 09:00 ~ 11월 22(일) 자정

 

3. 투표기간 (모바일)

 

  11월 23() 09:00 ~ 1126(목) 18:00 (부재자 포함)

 

4. 당선자 공고

 

   11월 26일(목)

 

 

 

2020.11. 6.

 

KBS노동조합 중앙선관위원장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명]

 

개 대가리의 옥관자,

잘 꾸며도 격 못 갖추면 비웃음거리

 

 

본부노조에 거울을 선물하겠다고 했더니 이미 갖고 있었나 봅니다.

본부노조가 송곳만평(11. 5.)에서 언급한 개발에 편자를 국립국어원에 조회해보면 동의 속담으로 개 대가리의 관(옥관자)’이라는 표현이 나옵니다

그리고 관련 기사로 다음과 같은 사진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잘 꾸며도 격 못 갖추면 비웃음거리 (주간동아 2017-05-30)>

 

능력 없는 자지위를 얻어 그럴 듯한 모습을 하고 있으나 결국 어울리지 않는 모습이라는 뜻입니다.

 

노동조합의 격()

본부노조가 팀장급 초급 관리자라며 사측 간부를 애써 감싸주고, 보도 참사와 경영 실패를 외면하고 있는 동안 노동자들은 갑질 피해와 인사고과 테러, 구조조정 불안, 불투명한 미래에 고통 받고 있습니다. 어느 때보다 노동조합의 역할이 절실한 지금, 약자 보호를 외치던 본부노조는 지금 어디에 있습니까? 

 

본부노조가 교섭대표 노조로서 노동조합의 격을 잃어가는 사이,

KBS 직원들도 감원과 쓰리아웃 퇴출, 대량 적자, 편파방송으로 인한 곱지 않은 시선 등으로 인해 공영방송인으로서의 격을 누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노동조합은 조합원과 직원들의 뜻을 준엄하게 받아들이며 격을 잃지 않도록 무던히 애 쓰고 있습니다.

본부노조는 지금부터라도 교섭대표 노조로서 3천 조합원에게 부끄럽지 않은 집행부가 되도록 노력하기를 고대합니다.

 

 

 

2020. 11. 6.

무능경영 심판! 공영방송 사수!

KBS노동조합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지]

 

개인평가 피드백을 제보바랍니다.

 

 

 

KBS노동조합은 ‘2020년 상반기 개인평가 부서장 평가 피드백마지막 날인 오늘(11. 4.)부터

조합원 및 직원들이 받은 부서장의 평가를 익명을 통해 접수받습니다.

 

도저히 납득할 수 없거나 수긍하기 힘든 코멘트를 받은 조합원 및 직원들은

KBS노동조합 익명 대화방을 이용해 제보해주시기 바랍니다.

 

제보 방법

카카오톡 오픈 채팅방 접속 (클릭)

1:1 오픈채팅 참여하기 프로필설정 카카오프렌즈(익명) 선택 익명 이름작성 완료

 

"모바일에서 연결이 안될 경우 주소 복사 후 인터넷 창으로 접속"

https://open.kakao.com/o/s66AHlCb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