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보고]


무능 경영 심판! 공영방송 사수! 출근길 피켓팅 10일차 

  

무능경영 심판과 공영방송 사수를 위한 KBS노동조합 비상대책위원회의 피켓팅은 오늘(31일)도 계속 이어졌다.

장맛비가 내려도 투쟁의 열기는 식지 않고 계속 된다.


천억원의 적자경영을 선언하고도 누구하나 책임지지 않은 정말 뻔뻔하고 무능한 경영진에게 분명히 경고한다.


지금이라도 제대로 된 대안을 내놔라!

그럴 자신이 없다면 KBS신뢰도 하락과 무능경영에 대해 책임을 지고 마땅히 사퇴를 해야 할 것이다!


우리의 투쟁은 무능 경영진을 심판하고 공영방송을 사수하는 그날까지 계속 될 것이다.


오늘은 목포 방송국 직원들이 지역방송 지키기 릴레이 피켓팅에 동참하며 열렬한 투쟁에 나섰다. 모두가 한목소리로 수신료의 가치를 목포시민들에게 돌려주어야 할 의무가 있지 않겠냐며 목소리를 높였다. 


KBS노동조합비상대책위원회는 계속해서 투쟁 강도를 더욱 높여나갈 것이며 노동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2019. 7. 31.
무능경영 심판! 공영방송 사수!
KBS노동조합 비상대책위원회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활동보고]

 

KBS목포방송국이 없어진다고라~~!?

 

 

전남 서남권의 문화의 중심목포!! 목포에는 수많은 문화유산들살아 숨 쉬는 갯벌과 많은 섬등 천혜의 자연환경문화예술과 충절의 정신이 면면히 흐르고멋과 맛이 넘쳐나는 고장이다.

그 속에 KBS목포 방송국이 있다.

그리고 또 한가지 목포에는 전남도청 소재지가 있다.

신안의 수많은 섬들 그리고 해남완도진도신안영암강진무안까지 고루고루 KBS가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오늘 노래교실에 찾아오시는 시민들에게 지역 방송 지키기 대 홍보지를 통한 선전전을 펼쳤습니다방송국이 없어진다는 소리에 왜 없어지냐는 질문보다 화를 내십니다당연합니다시청자를 위해 존재해야할 KBS 지역방송국이 없어지니 이유를 묻기보다 화를 내시는게 당연합니다.

 

수신료의 가치를 목포시민들에게 실현해야 할 의무가 있지 않습니까?

목포 방송국 직원들은 오늘(31지역방송 지키기 릴레이 피켓팅에 동참하며 열렬한 호응에 나섰다.

 

전남 서남권 시민들에게 KBS가치를 알리고 공영방송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목포 시민들의 간절한 소망을 저버리지 않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2019. 7. 31.
무능경영 심판! 공영방송 사수!
KBS노동조합 비상대책위원회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