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명서/18대 성명서

◆ ‘무단 진행하다 취소’ 마구 질러대는 선거기획단, 추락하는 KBS의 대외공신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