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타기식 공방위를 거부한다!

 

공방위 취지와 목적은 한 시도 잊은 적 없다.

KBS노조는 1차 공방위에 최선을 다했으며 성실하게 임한

본부노조의 노력도 인정한다.

하지만 본질을 흐리고 책임을 회피하면서 오히려 제작진 징계를 운운하는

사측의 장단에 들러리가 될 생각 없다.

시간끌기, 물타기언쟁으로 진실을 숨기고 국민을 속이려는 사측의

반민주적 행위에 공범이 될 수 없기 때문이다.

다음주 국회 과방위 보고용으로 ‘2차 공방위라는 포장이 필요한 것은

아닌지 강한 의심이 든다.

     

2019. 7. 12.

새로운 노조! 쟁취하는 노조! 든든한 노조!

KBS노동조합

 

 

Posted by KBS 노동조합 KBS 노동조합

댓글을 달아 주세요